아바 - 입체 이미지.jpg





예수 아바 하나님


 

실패하지 않으시는 하나님

 

 

 

존 캅 지음

 

박 만 옮김

       

 

한국기독교연구소

 

 

 

 

Jesus’Abba

 


The God Who Has Not Failed

 

by

 

John B. Cobb, Jr.


Minneapolis, MN: Fortress Press, 2015.

 

Korean Translation by Mann Park, Ph.D.

 

                                                                        




기독교 전통의 하나님은 왜 예수가 가르친 하나님과 전혀 다른 모습인가?

교회의 하나님은 어떻게 전지전능하며 우주의 통치자, 심판자가 되셨는가?

보수주의자들과 자유주의자들의 하나님 이해는 각각 어떤 결함이 있는가?

사람들은 왜 하나님을 부인하는 무신론자들의 주장이 옳다고 판단하는가?

무신론자들의 불신과 적대감을 불러일으키는 하나님이 예수의 하나님인가?

하나님에 대한 예수의 혁명적 통찰은 무엇이며, 또한 무슨 의미를 지녔는가?

유대인들이 믿던 초자연적인 능력의 하나님을 예수는 어떻게 수정했는가?

왜 아바 하나님에 대한 예수의 가르침은 역사적으로 무시당하게 되었는가?

사람들은 왜 자비하신 하나님보다 보상과 심판의 하나님을 더 좋아하는가?

오늘날 교육을 지배하는 과학주의는 어떻게 사람들을 맹인들로 만드는가?

오늘날 물리학과 생물학에서 유물론과 무신론은 어떻게 반박되고 있는가?

예수가 믿고 가르쳤던 아바 하나님의 특성은 오늘날 어떤 의미가 있는가?

초자연적인 능력으로 역사에 개입하시는 하나님을 여전히 믿을 수 있는가?

아바 하나님에 대한 헌신 역시 다른 종교에 대해 배타적일 수밖에 없는가?

하나님에 대한 올바른 믿음이 왜 오늘날 인류의 생존을 위해 결정적인가?

오늘날 위기의 시대에 교회는 왜 중요하며, 무슨 역할을 감당해야 하는가?

교회가 완전히 사라진다 해도 예수가 인류에게 가져다준 희망은 무엇인가


         



목차

 

 

 서문 __ 7


1. 예수의 아바 하나님 __ 35

2. 아바 하나님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는가? __ 77

3. 아바 하나님에 대한 개인적 경험 __ 97

4. 과학은 아바 하나님과 공존할 수 있는가? __ 143

5. 아바 하나님은 기독교 배타주의를 요청하는가? __ 185

6. 위기에 처한 세상은 아바를 필요로 한다 __ 215

후기 __ 249



존 캅(John B. Cobb Jr. 1925- ) 교수는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탁월한 신학자 가운데 한 사람이며, 예수의 복음에 대한 뜨거운 열정을 지닌 분이다. 그는 선교사의 아들로 일본에서 태어났으며, 2차 세계대전 중에 군복무를 마친 후, 시카고대학교에서 철학박사학위를 받았다. 알프레드 노쓰 화이트헤드의 철학을 배운 후, 과정신학의 개척자가 된 그는 클레어몬트 신학교에서 가르치던 30년 동안 30여 권의 매우 중요한 저술들을 발표했다.

저자가 90세에 발표한 이 책은 하나님에 대한 저자 자신의 이해가 평생 동안 어떻게 바뀌었는지를 증언하며, 저자의 다양한 삶의 경험들뿐 아니라 최근의 역사적 예수와 바울 연구에 기초해서 예수의 아바(Abba)’ 하나님을 열정적으로 변증한 책이다. 저자는 오늘날 무신론이 팽배한 이유들을 분석하면서, 기독교가 전통적으로 가르친 하나님이 예수가 믿었던 하나님과 전혀 다른 하나님이라는 점과 기독교가 하나님의 이름으로 자행한 끔찍한 범죄들을 지적하고, 다시 하나님에 대한 예수의 혁명적인 통찰에 주목할 것을 촉구한다. 그러나 더 큰 문제는 근대세계의 지배적인 과학주의가 눈에 보이는 증거가 있을 때만 실재하는 것으로 전제하기 때문에, 애당초 하나님의 존재와 역할을 인정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따라서 저자는 오늘날 물리학과 생물학에서 이런 유물론/무신론의 전제가 어떻게 반박되지는지를 자세하게 설명한다. 또한 오늘날 전 세계적인 위기 속에서 하나님에 대한 전통적인 믿음이 어떤 폐해를 가져오는지를 지적하며, 예수의 아바 하나님이 왜 인류의 생존을 위해 결정적으로 중요한지, 또한 교회는 오늘날 무슨 역할을 해야 하는지를 밝힌다.

박 만 교수는 부산 장신대 교수로서, 장로회 신학대학원, 프린스턴 신학대학원, 토론토대학에서 공부했다. 저서는 최근 신학 연구, 현대 삼위일체론 연구, 폴 틸리히, 현대신학 이야기등이 있으며, 사탄의 가면을 벗겨라(월터 윙크), 다윈 이후의 하느님: 진화의 신학(존 호트), 태초에 창조성이 있었다(고든 카우프만), 영적인 파산(존 캅), 황혼의 사색(토마스 베리) 등을 번역했다.



지금까지 나는 하나님 존재에 대한 신뢰성(credibility) 문제를 이야기 했다. 그런데 하나님을 믿는 우리 유신론자들에게는 이런 신뢰성 문제 외에 또 다른 해결해야 할 문제가 있다. 람들이 하나님을 불편한 말로 여기게 된 데는 소위 믿는다는 사람들이 엄청나게 끔찍한 일들을 많이 저질렀다는 문제이다.



이 책에서 나는 예수처럼 하나님을 생각하고, 또 하나님과 관계 맺을 것을 주장한다. 물론 기독교는 항상 그렇게 해오지 않았느냐고 반문할 수 있다. 기독교가 하나님 및 하나님과 우리의 관계에 대해서 가르쳐온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그리스도인들이 하나님에 대해 이해해온 것과 예수가 아바에 대해 이해한 것은 분명코 다르다. 내가 이 책을 쓰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사람들이 하나님을 군주처럼 보고 있다는 사실은 지금도 많은 기도들이 전능하신 하나님을 향해 드려지고 있음을 보아도 분명히 드러난다. 실상 하나님이란 단어를 반복해서 말하고 싶지 않을 때 대신해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단어가 전능자(the Almighty)이다. 하지만 하나님을 전능자로 보게 될 때, 하나님은 피조세계의 고통에 대해 일차적인 책임을 져야 하는 분으로 여겨지게 된다. 또한 간절히 기도하지만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게 된 사람들은, 하나님에게 깊이 실망하고 분노하게 된다. 아마도 전능자라는 말과 연관된 기대가 무산되는 것만큼 사람들의 믿음을 파괴해버린 것도 별로 없을 것이다.

 


이 책에서 서술되고 있는 모든 내용의 배경은 오늘의 세계가 큰 위기에 처해 있다는 것이다. 어떻게 그렇지 않을 수 있겠는가? 우리는 생명들이 대규모로 멸종당하는 것을 목도하고 있다. 기후변화는 지구의 많은 지역을 거주할 수 없는 곳으로 만들어가고 있다. 해양은 죽어가고 토양은 침식되고 황폐해져가며, 인간의 신체와 그 재생 시스템은 유전자 조작으로 변질되고 있다. 우리는 이 모든 사태를 도외시할 수 없다.

하나님에 대한 믿음이 이런 상황에서 도움이 될 것인가? 사람들은 하나님에 대한 이런저런 믿음을 갖게 되고 그 가운데 확신을 가지기도 하겠지만, 그 중 어떤 것들은 분명 잘못된 길로 인도한다. 첫째로, 하나님은 결코 인류가 멸망하게 내버려두지 않으리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내가 볼 때 그들은 결코 존재하지 않는 하나님을 의지하고 있는 것이다. 둘째로, 하나님은 대부분의 사람들을 죄로 인해 심판하시지만 그 중 선한 일부는 천국으로 데려가신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지만, 내가 볼 때 그들은 사회적이고 영적인 대기를 오염시킬 뿐 실제적인 문제 해결에는 아무 도움이 되지 못한다.

 

예수를 따른다고 하면서도 예수의 아바를 모른 채 지내는 것은 정녕 비극적인 것이라고 확신한다. 그것은 주로 우리 시대를 지배하고 있는 문화에 동화되어 온 결과에 불과하며, 헌신할 가치가 없는 사고방식이다. 나는 예수께서 그렇게 하셨듯이, 아바와 연관되기를 추구할 때 더 깊고 더 기쁜 신실함을 보일 수 있다고 확신한다. 나는 독자들이 아바의 사랑과 힘주시는 능력을 깊이 신뢰했던 예수님의 신실성에 깊이 참여할 것을 강력히 권면하고 싶다.